Skip to content

오르시아 소개, 파인주얼리&웨딩밴드 브랜드

소중한 이야기를 변하지 않는 가치로 담아냅니다.

좋은 재료를 선별합니다. 트렌디한 디자인을 고안합니다. 편안한 착용감으로 마감합니다. 주얼리 브랜드라면 누구나 할 수 있고, 마땅히 해야 할 일들입니다. 오르시아 의 업(業)은 결이 조금 다릅니다. 좋은 재료를 선별하고, 디자인하고, 마감하기 전에 제품에 어떤 의미와 가치를 불어 넣어야 할지에 많은 에너지를 쏟습니다. 작은 주얼리 제품 하나를 만들 때에도 작품을 만든다는 생각으로. 일일이, 하나, 하나.

이야기를 담는 사람들, 오르시아.

그래서 우리는 우리를 ‘주얼리를 만드는 사람들’이라고 소개하지 않습니다. 우리는 우리의 업을 우주만큼 크고 가슴 벅찬 이야기를 작은 주얼리에 담는 일이라고 규정합니다. 그렇기에 모든 과정이 세심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단순히 예쁜 제품을 ‘만드는’ 일이 아니라, 누군가의 소중한 이야기를 변하지 않는 가치로 ‘응축해 담아내는 과정’이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오르시아를 통해 크게 3가지 이야기를 담아냅니다. ① 먼저 오르시아는 50년 간 한국 주얼리 산업의 중심에서 K-주얼리의 히스토리를 써내려가고 있습니다. ② 나아가 오랜 세월이 흘러도 큰 영감을 주는 이야기들에 주목합니다. ③ 그리고 고객 개개인의 잊지 못할 추억, 앞으로의 다짐에 경청하며 세상 단 하나 뿐인 주얼리&웨딩밴드를 빚어냅니다.

ORSIA story. 우리의 이야기.

오르시아는 1974년부터 50년 째 대를 이어 운영되어 온 국내 유일한 파인주얼리&웨딩밴드 브랜드입니다. 시작은 70년대 종로의 후미진 뒷골목 반지 공장 ‘영진사’. 오르시아의 한영진 대표의 어머니가 한 대표의 이름으로 본 떠 만든 이름입니다. 엄마를 꼭 빼닮았던 딸은 2001년, 엄마의 뒤를 이어 회사를 이어가기로 결심합니다.(오르시아 히스토리 자세히 보기)

오르시아는 지금까지 영진사의 창립자였던 어머니의 약속을 그대로 지켜가는 중입니다. 아름답고 트렌디한 디자인, 편안한 착용감, 커스터마이징은 기본입니다. 어머니는 주얼리 제품(특히 반지)은 제품을 사는 사람의, 제품을 착용할 사람의 의미를 담아낼 수 있어야 한다고, 그래서 작은 일 하나도 허투루 해서는 안된다고 강조하셨습니다.

산업과 유통, 미디어의 발달로 경쟁은 나날이 치열해졌습니다. 새로운 브랜드들이 우후죽순 불어났고, 어쩔 수 없는 경쟁에 내몰렸습니다. 그렇다고 약속을 저버릴 수는 없었습니다. 곰곰히 생각했습니다. 우리의 일은 단순히 예쁘고 잘 팔리는 제품을 만들어 많이 파는 게 아니었습니다. 오르시아는 누군가의 소중한 의미(이야기)를 주얼리&웨딩밴드에 담기 위해 오감을 열어 당신에게 집중합니다. 과거에도, 지금도, 앞으로도 변하지 않을 우리의 일.

아래 우리가 고집스럽게 지켜가는 5가지 약속(주얼리가 만들어지는 과정)을 소개합니다.

promise 1. We listen to you

당신의 이야기에 귀 기울입니다.

1:1로 진행되는 주얼리 컨설턴트와의 상담. 우리는 당신의 이야기와 의견을 집중해 경청합니다. 경험을 빗대어 상황에 맞는 올바른 선택지를 제시해드립니다. 과정은 ‘상담’보다 ‘큐레이션’에 가깝습니다. 각자의 스토리가 제품이 어떻게 스며들 수 있는지, 가장 가깝게 표현되었던 사례들은 어떤 사례들이 있는지 소상히 안내해드립니다.

promise 2. We search good material

좋은 재료를 찾아냅니다.

당신의 이야기, 추억, 스며있는 의미, 소소한 의견, 다짐과 약속, 상황에 걸맞는 최상의 재료를 찾습니다. 최고의 제품은 재료부터 남다르다는 가르침을 그대로 이어오고 있습니다. 오르시아는 고순도의 금, 공신력 있는 기관의 감정이 보증된 다이아몬드만을 취급합니다.

promise 3. We make it with heart

마스터가 정성으로 만듭니다.

50년 이상 경력의 장인이 재료 선정부터 제작 공정의 전 과정을 핸들링합니다. 말 그대로 100% 핸드메이드. 장인의 숙련된 기술과 집약된 노하우로 디테일을 살려 완성한 제품은 단순한 제품을 넘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K-주얼리의 유산입니다. 당신이 머릿 속에만 그렸던 주얼리는 이렇게 현실로 탄생됩니다. (오르시아는 매장 내부에서 자체 공방을 운영하는 국내 유일의 주얼리&웨딩밴드 브랜드입니다)

promise 4. We Guarantee it

자신있게 보증합니다.

완성도 높게 빚어낸 제품은 다시 한 번 꼼꼼한 검수 과정을 거칩니다. 고객의 이야기가 충분히 표현되었는가, 오더는 잘 반영되었는가, 보석 상태는 훌륭한가, 제품은 튼튼한가. 이 과정은 한 번에 지나지 않습니다. 직접 제작을 관제한 숙련된 장인과 오르시아 전문 품질관리팀, 고객 담당 컨설턴트의 최종 검수까지 거치게 됩니다. 검수란 여러 번 해도 부족할 리 없다는 말을 그대로 실천 중입니다.

promise 5. We’re only here for you

오직 당신만을 위해서.

오르시아는 전 제품이 ‘프리오더'(Pre-Order)로 제작됩니다. 고객의 이야기를 모른 채, 또는 예상하고 제품을 만들어 둘 수 없기에 자연스럽게 채택된 방식입니다. 우리는 세계 각국의 예술, 문화, 사물에서 영감을 얻은 고유의 디자인 라인에 고객의 이야기를 가미하거나, 100% 고객의 이야기가 투영된 새로운 주얼리&웨딩밴드를 디자인합니다. 제작 기간은 일반적인 주얼리&웨딩밴드에 비해 조금 더 걸리는 편입니다. 그만큼 특별하고 완성도가 높은 결과물을 내놓습니다. 그럼에도 고객의 입장에서 합리적인 가격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Product story. 세상의 이야기.

오르시아의 모든 제품에는 문화, 예술, 지역, 사물에 스며있는 의미와 가치, 이야기가 담겨 있습니다. 특히 웨딩밴드에는 결혼하는 두사람의 지난 날을 회상하거나, 앞으로 펼쳐질 설레는 미래에 대한 약속, 다짐을 새길 수 있는 상징적인 이야기가 담겨 있습니다. 지금 오르시아 웨딩밴드에 고유 디자인에 담긴 이야기들을 하나씩 살펴보세요. 그리고 찾아보세요. 어떤 이야기가 여러분의 이야기와 닮아있는지.(본문 하단 링크를 참고하세요)

Your story. 당신의 이야기.

오르시아는 세상 단 하나 뿐인, 온전히 당신만의 주얼리&웨딩밴드를 빚어내기 위해 움직입니다. 표면의 아름다움을 내기 전, 내면의 본질적 가치(의미, 이야기)에 주목합니다. 번거롭고 까다로운 일입니다. 하지만 당신이 우리를 찾은 이유를 알고, 우리가 무엇을 해야 할 지 알기에 깊은 사명감으로 해내는 중입니다. 50년 간 다져온 오르시아의의 경험과 진심. 이제 여러분의 이야기를 우리에게 들려 줄 차례입니다. 오르시아가 당신의 이야기를 세상에서 유일한, 변하지 않는 상징으로 담아드릴 것을 약속드립니다.

인기 글 보기

결혼 예물반지 고를 때 '제작 방식' 확인해보세요. (단조와 주조)

결혼 예물반지 고를 때 '제작 방식' 확인해보세요. (단조와 주조)

크게 '단조'와 '주조'로 나뉘는 웨딩밴드의 두가지 제작 방식에 대해 설명드리겠습니다.
다이아몬드 반지 리세팅 비용과 기준, 절차 안내(결혼반지 등)

다이아몬드 반지 리세팅 비용과 기준, 절차 안내(결혼반지 등)

오르시아 리세팅을 통해 여러분들의 추억을 재탄생시켜 보세요.
지젤(Giselle), 발레리나를 담은 웨딩밴드

지젤(Giselle), 발레리나를 담은 웨딩밴드

발레리나&발레리노의 우아하면서도 역동적인 움직임이 담긴 웨딩밴드 '지젤(Giselle)'의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