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5월의 차 (TEA),오설록 ‘트로피컬 블랙티’

오설록 '트로피컬 블랙티'처럼 한국인의 정서에 맞는 반지를 만드는 오르시아

어려운 발걸음으로 오르시아 청담 하우스를 방문해주시는 고객님들에게 항상 감사한 마음입니다. 무언가 대접하고 싶었습니다. 그래서 차를 대접하기 시작했습니다. 단순한 차가 아니라, 우리만의 기준으로 엄선한 좋은 품질의 차 한 잔입니다. 집을 찾아온 손님을 대접하듯, 여러분께서 편안한 마음으로 대화를 시작할 수 있도록.

이 달의 차는 이렇게 내방 고객님들을 대접하자는 생각으로 시작되었고, 계속 이어가는 중입니다. 이번 달에는 오설록의 ‘트로피컬 블랙티’를 선정해 내방 고객님들에게 대접해드리고 있습니다.

오설록과 오르시아

1979년, 사람의 손길이 닿지 않던 제주의 버려진 땅. 오설록은 그 억척스러운 땅을 개간해 시작된 한국의 대표 차(TEA) 브랜드입니다. 오설록은 지난 45년 간 직접 땅을 개간하고, 차를 재배해 세계 권위있는 명차 대회에서 수상, 대한민국의 차 문화를 전 세계에 전파해 왔습니다.

오설록의 밑바탕에는 ‘한국인의 정서’가 깔려 있습니다. 해외에서 쉽게 흉내낼 수 없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어딘가 모르게 익숙했습니다. 오르시아가 걸어온 50년의 세월과 매우 닮아 있었기 때문입니다. 한국인의 정서에 맞는 반지를 만들며 K-주얼리의 아름다음과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있는 오르시아.

오설록 홈페이지

한국의 정서를 대접합니다.

오르시아는 푸르름이 물씬 피어 오르는 시기, 동시에 몸과 마음이 따뜻해지는 5월, 청담 하우스를 찾아주시는 소중한 분들에게 오설록을 대접하기로 했습니다. 방문하시는 모든 고객님들이 편안한 마음으로 이야기를 나눌 수 있길 바랍니다. 나만의 의미있는, 소중한 웨딩밴드&주얼리 제품이 시작되는 순간이 온전히 여러분만을 위한 평온하고 차분한 시간이 되길 바랍니다.

이 달의 차(TEA), 트로피컬 블랙티

다양한 차(TEA)들이 준비된 오설록. 오르시아는 5월 이 달의 차(TEA)로 ‘트로피컬 블랙티’를 준비했습니다. 제주산 홍차와 열대과일의 새콤달콤한 풍미로 기분까지 좋아지는 블렌디드 티입니다.

트로피컬 블랙티

TROPICAL BLACK TEA

: 달콤한 망고와 복숭아 향이 가득한 열대과일 홍차

・ Point : 제주산 고급 홍차에 망고와 복숭아 향이 가득 더해진 블렌디드 티

・ Base : 후발효차, 홍차

・ Ingredients : 망고

・ Tasting Notes : 복숭아 향미

오설록의 블렌디드 티 기법에는 특별한 규칙이 없습니다. 하지만, 베이스 티의 특징을 파악하고 베이스 티에 맞는 맛과 향의 조합을 맞춰 나가는 방식으로 제조됩니다. 마치, 오르시아가 반지라는 베이스 위에 고객의 의미에 맞는 디자인과 형태, 컬러 조합을 찾아 웨딩밴드를 제작해 가는 방식과 닮아 있습니다.

오르시아, 오시는 길

오르시아 청담 하우스는 오시는 길은 아래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오르시아 오시는 길 바로가기 >

인기 글 보기

결혼 예물반지 고를 때 '제작 방식' 확인해보세요. (단조와 주조)

결혼 예물반지 고를 때 '제작 방식' 확인해보세요. (단조와 주조)

크게 '단조'와 '주조'로 나뉘는 웨딩밴드의 두가지 제작 방식에 대해 설명드리겠습니다.
다이아몬드 반지 리세팅 비용과 기준, 절차 안내(결혼반지 등)

다이아몬드 반지 리세팅 비용과 기준, 절차 안내(결혼반지 등)

오르시아 리세팅을 통해 여러분들의 추억을 재탄생시켜 보세요.
지젤(Giselle), 발레리나를 담은 웨딩밴드

지젤(Giselle), 발레리나를 담은 웨딩밴드

발레리나&발레리노의 우아하면서도 역동적인 움직임이 담긴 웨딩밴드 '지젤(Giselle)'의 이야기